노무현 전 대통령님 서거를 애도합니다.

한 평생 정치개혁과 지역감정 타파를 위해 노력하였으며

불의와 타협하지 않고 당당하게 살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온 노무현 전 대통령님 서거를 깊이 애도합니다.

전직 대통령으로서, 아버지로서, 남편으로서

고인이 겪었을 여러 고통의 일부를 미루어 짐작할 뿐입니다.

편히 가십시오. 명복을 빕니다.

2009년 5월 23일

KYC(한국청년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