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76177982.hwp

민주정치 위기 극복을 위한
전국시민사회단체 비상대책회의 결의문

이명박 후보가 스스로 BBK를 설립했다는 발언을 한 동영상이 공개되었고, 이를 본 국민들은 충격에 휩싸여 있다. 이에 오늘 전국에서 1,000여개 시민사회단체 대표들이 한 자리에 모여 비상대책회의를 갖고 다음과 같은 입장을 밝힌다.

이 후보가 대선 기간 내내 거짓 해명으로 국민을 기만하고, 진실을 가린 채 득표전을 펼친 것은 민주적인 선거 질서를 교란하고, 진실을 왜곡한 것으로 매우 비정상적인 상황이라고 규정한다. 진실은 가려지고, 거짓과 위선이 횡행하는 비정상적 상황에서 대선이 치러지는 것은 민주정치의 중대 위기이다.

국민에게 거짓말을 일삼고, 국민을 완벽하게 속여 온 사람이 대통령이 된다면, 대통령의 자질시비가 차기 정부의 정통성 시비로 이어져 새 정부가 출범도 하기 전부터 탄핵이니 재선거니 하는 정치적 대혼란에 직면하게 될 것이며, 한국사회는 안정과 통합을 깨는 심각한 사회적, 정치적 갈등에 놓이게 될 것이다.

전국 시민사회단체들은 대선과정이 거짓과 부정, 기만으로 얼룩지고 있는 것을 목도하면서 민주정치를 수호하기 위해 나서지 않을 수 없으며, 이명박 후보의 거짓 해명으로 비롯된 현 상황에 대해 다음과 같은 입장과 결의를 밝힌다.

하나, 우리는 이명박 후보가 선거 기간 내내 전 국민을 상대로 대국민사기극을 펼쳐온 것을 규탄하며, 향후 이명박 후보의 책임을 묻기 위한 범국민적인 운동을 전개할 것이다.

하나, 우리는 이명박 후보에게 면죄부를 주고 사법 정의를 송두리째 무너뜨린 정치검찰을 규탄하며, 검찰 수뇌부의 사퇴 촉구와 검찰 개혁 운동에 나설 것이다.

하나, 우리는 거짓과 국민기만의 책임을 지고 이명박 후보가 즉시 사퇴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는 이 시간 이후부터 비상시국 농성을 포함한 48시간 비상 행동에 돌입할 것이며, 시민홍보와 촛불집회, 시국토론 등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하여 비상행동을 전개할 것이다.

하나, 우리는 선거 결과와 무관하게 대선 이후에도 이명박 후보가 BBK 등 모든 의혹에 관한 진실을 밝히고, 정치적 책임을 다할 때까지 국민운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다. 이를 위해 전국 각 지역에 비상 대책기구를 구성할 것이며, 모든 거짓과 의혹에 대한 진실과 책임을 가릴 수 있도록 국민과 함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

2007. 12. 17

전국 시민사회단체 비상 대책회의 참여자 일동